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영도구 하리항 '해양관광복합형 어항'으로 개발

부산시가 영도구 하리항을
'지방 어항'으로 지정하고
해양관광 복합형 어항으로 본격 개발합니다.

하리항은 해상 낚시터를 갖춰
다양한 어촌체험이 가능해
매년 많은 관광객이 찾지만
어선 계류시설과 방파제 등이 노후해
안전 사고 우려가 높았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소규모 '비법정 항'이어서
개발이 어려웠고,
이번에 '지방 어항'으로 지정 고시되면서
개발을 위한 시비 투입이 가능해졌습니다.

시는 앞으로 하리항을 해양관광과
다양한 해양레저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해양관광 복합형 어항으로 개발할 예정입니다.
조재형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