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오거돈 2차 소환 불투명.. 추가 의혹 분석 중

부산경찰청이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대한
2차 소환 여부는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1차 조사 결과를 토대로
성추행 사건의 최종적인 법률 검토를 거쳐
오 전 시장의 신병 처리 수위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오거돈 전 시장은 지난 22일
14시간 동안 진행된 피의자 조사에서
시장직 사퇴로 이어진 성추행 혐의는
대체로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총선 영향을 막기 위해
사건을 은폐했다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와
지난해 제기된 추가 성폭력 의혹에 대해서는
관련자 진술을 종합해 분석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윤파란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