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교육

입학조사 오류 인정, 부산대 공정위원장 사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의
부정입학 의혹 조사에서 대학 성적을 잘못 산정한
부산대 입학전형공정관리위원회의
위원장이 사퇴했습니다.

부산대는 지난달
조민 씨 의학전문대학원 입학과정 조사에서
학부성적이 1단계 전형 합격자 중
3등이라고 발표했으나, 이후
법원 1심 판결문에는 24등으로 돼 있어
조사에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고, 공정위가 인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부산대는 입학서류 분석 결과
결과서 작성과정에서 오류가 발생했으며,
대학본부의 입학취소 결정에는
영향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두원
교육 / 문화 / 기획보도

"때로는 따뜻한 기사로, 때로는 냉철한 기사로 인사드리겠습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