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해양태풍 '찬투'

태풍 찬투에 부산항 '컨'선 16일 오후 6시 피항 조치

제14호 태풍 '찬투'가
남해안을 강타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부산항 선박들에게 피항 조치가 내려졌습니다.

부산해양수산청 선박대피협의회는
오늘(14일) 오후,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해,
부산신항과 북항, 남외항 등에 접안한 컨테이너 선박을
오는 16일 오후 6시까지 피항하도록 하고,
같은 시각부터 항만 운영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터미널 운영사들에게는
빈 컨테이너를 단단히 고정시키도록 하고,
16일 오후 6시 이전이라도
초속 20미터가 넘는 강풍이 불 경우
양적하 작업을 중단하도록 결정했습니다.
박준오
담당 출입처 : 해양수산 / 부산세관

"안녕하세요. 부산MBC 박준오입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