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투데이태풍 '찬투'

태풍 '찬투' 북상...이 시각 부산 민락수변공원

◀앵커▶

현재 부산 전역에는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어
폭우 피해가 우려됩니다.

부산은 오늘 오후 늦게
태풍이 최근접할 걸로 예상되는데,

순간 최대 풍속 초속 30m가 넘는
강풍도 예상됩니다.

부산 광안리 바닷가에 김유나 기자가 나가 있습니다.

김유나 기자, 전해주시죠.


◀기자▶
네, 부산 민락수변공원에 나와 있습니다.

어젯밤부터 시작된 빗줄기는
제법 굵어진 상탭니다.

바다에서부터 불어오는 바람도
거세지고 있습니다.

부산의 먼 바다에는 태풍경보가
앞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파도도 매우 높아져
약 4미터 높이로 몰아치고 있습니다.

서서히 태풍의 영향권에 들고 있음을
실감할 수 있는데요.

부산 앞바다와 내륙 전역에는
조금 전인 아침 6시를 기해
태풍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태풍은 오늘 오후 5시쯤
부산에 가장 가깝게 다가올 전망입니다.

부산에서 약 140km 거리로
바짝 붙어 지나겠습니다.

그 때까지 많은 비가 쏟아질 예정입니다.

오늘 아침부터 오후 사이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강한 비가 집중되고
많은 곳은 120mm의 폭우가 쏟아지겠습니다.

시속 108km가 넘는 강풍도 예고되어 있는데,

고층 건물이 많은 부산 해안가에는
건물 사이에서 바람이 더욱 강하게
불 것으로 보입니다.

빌딩풍으로 인한
간판이나 야외설치물 추락,
유리창 파손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부산 민락수변공원에서
MBC 뉴스 김유나입니다.

◀ 끝▶

김유나B
동래 / 금정 / 연제

"MBC 김유나 기자입니다. 당신의 목소리를 먼저 전하겠습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