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투데이문화/생활

날씨: 절기 '대서' 불볕더위‥낮 최고 31도

◀앵커▶


부산은 사흘째 열대야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절기상 가장 덥다는 '대서'인 오늘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오르며
불볕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당분간 더위를 식혀줄 비 소식이 없어서
남은 한 주도 폭염이 계속될 전망입니다.

자세한 날씨, 정민경 기상캐스터입니다.

◀리포트▶


1년 중 가장 덥다는 절기 '대서'입니다.

지난 밤 사이에도 부산은
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며
열대야가 나타났고요.

나흘째 폭염주의보가 계속되겠습니다.

오늘 한낮에 31도까지 오르며
어제만큼 덥겠고요.

동풍이 산맥을 넘어서면서
서쪽 지역은 날이 더 뜨겁겠습니다.
----------------------------
현재 동쪽 지역을 중심으로
구름이 많이 지나고 있습니다.

점차 구름이 걷히면서
오늘 부산과 울산, 경남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강한 햇볕이 내리쬐겠습니다.
------------------------------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지난 밤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양산과 창원 등 경남 일부 지역에는
폭염 경보가 계속되고 있고요.
그밖의 지역에도 폭염주의보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부산과 울산 31도,
양산과 합천 33도로 어제와 비슷하겠습니다.
------------------------------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부먼바다에서
최고 2.5m까지 다소 높게 일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당분간 경남 남해안에는
너울성 파도가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겠는데요.

바닷물의 높이도 높은 기간이라서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
당분간 불볕더위가 예상됩니다.

이번 주 내내 31도를 넘는 폭염은 물론,
밤 더위도 이어질텐데요.

무더위에 지치지 않도록
건강 관리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날씨였습니다.

정민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