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

구청장 비서실장이 감사관으로...'채용 논란'

현직 구청장의 비서실장이
개방형 직위 공모를 거쳐
구청 감사담당관으로 채용돼
인사 적격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연제구청 공무원노조는 성명서를 내고
"비서실장이 감사담당관을 맡게 되면
감사 업무의 공정성이 약화될 수 있다"며
부당한 채용이라고 규탄했습니다.

이에 구청은
전 비서실장 A씨에 대해 전문성이 입증돼
채용 절차상 문제가 없었으며,
업무 차질도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유나B
동래구 / 금정구 / 부산진구 / 중구 / 동구 / 영도 / 해경

"MBC 김유나 기자입니다. 당신의 목소리를 먼저 전하겠습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