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공사장 배관 작업 중 근로자 추락해 사망

오늘(22) 오후 3시 반쯤, 북구 구포동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근로자 60대 A씨가 가스 배관 작업을 하다 1.5미터 아래로 굴러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A씨가 다리 등에 부상을 입고 소방대원들에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치료 도중 3시간여 만에 결국 숨졌습니다.

경찰은 사고현장 조사와 함께 공사 관계자들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현지호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