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오 전 시장 성추행은 시민명예 훼손" 손배 청구

부산의 한 여성단체가
직원 성추행 사건으로 수사를 받는
오거돈 전 부산시장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부산여성100인행동'은 오늘(23) 오전
부산지방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 전 시장의 성범죄로 부산시민의 자긍심과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됐다"며,
시민 5천여명의 서명을 받아
소송을 제기하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오 전 시장의 철저한 수사와 엄벌을 통해
공직자 성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송광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