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Covid-19)사회2021 BIFF

BIFF 다녀간 연예기획사 관계자 코로나19 확진

부산국제영화제에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영화제 사무국에 따르면,
부산국제영화제를 다녀간
모 연예기획사 소속 직원이
지난 11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영화제측에 알려왔습니다.

이 직원은 영화제 행사장과 극장 등을 방문한 뒤
지난 8일 부산을 떠났고,
방역당국이 동선파악과 PCR검사를 진행한 결과
연쇄 감염사례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화제측은 직원 600여명에 대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했고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송광모
해운대 / 남구 / 수영 / 기장

"부산MBC 송광모 기자입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