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부산시, 홀몸 노인에게 1인당 5만원 명절 위로금 지급

부산시가 설 명절을 맞아 홀로 사는 노인 3만2천 세대에 1인당 5만원의 명절 위로금을 지급합니다.

시는 오늘(25)부터 내달 10일까지를 '따뜻한 설 명절 보내기 집중 추진 기간'으로 정하고 취약계층에 성금과 성품을 지원할 계획입니다.

이밖에 BNK금융그룹도 부산의 저소득층 8천 세대에 4억원 상당의 생필품을 지원하고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저소득 취약계층, 쪽방 상담소 거주자 1만2천여 세대에 가구당 5만 원씩 총 6억원 상당의 명절 지원금을 지급합니다.

또,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도 6천여 만원 상당의 성금을 마련해 저소득층 2천500여 세대에 생필품 세트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조재형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