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양태풍 '찬투'

제14호 태풍 찬투 접근..부산항 선박 피항

제14호 태풍 '찬투'가 북상함에 따라
부산항 일대 선박들은 다른 지역으로 피항했습니다.

부산해양수산청은 어제(16일) 저녁 6시까지
부산신항과 북항, 남외항 등에 머물러 있는
컨테이너 선박과 벌크선 등에
모두 피항명령을 내렸고,

항만을 폐쇄한 뒤
하역 작업을 잠정 중단했습니다.

현재 터미널 운영사들도
강풍으로 인해 6단 놓이로 쌓아둔 컨테이너가
아래로 무너지지 않는지 점검하는 등
비상 근무에 돌입한 상황입니다.
박준오
담당 출입처 : 해양수산 / 부산세관

"안녕하세요. 부산MBC 박준오입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