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사하구 해안 태풍 피해..권익위 "예산지원 요청"

추석 연휴를 앞두고
태풍과 집중호우 피해를 입었던 사하구에서
주민 고충을 듣기 위한 자리가 마련됐습니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어제(24)
사하구 낙동강 하구 제방과 다대포 해수욕장 등
피해 지역을 찾아,
태풍 때마다 쓰레기가 밀려와
환경오염과 악취 피해를 입고 있다는
주민들의 고충을 청취했습니다.

국민권익위는 이번 방문을 계기로
특별기금 등을 활용해 해안가 쓰레기 수거에
지원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에
요청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송광모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