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

롯데 자이언츠 '4번 타자' 정훈, 부상으로 1군에서 제외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새로운 4번 타자 정훈이
부상으로 2~3주간 타선에서 제외됩니다.

롯데는 어제(10일) 대구에서 열린
삼성과의 경기를 앞두고 정훈이 옆구리 통증을 호소해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밝혔습니다.

내복사근 파열 진단을 받은 정훈은
회복에 최소 2주일이 소요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훈의 빈 자리는
최근 상무에서 전역한 투수 정성종이 재합류했습니다.
윤파란
부산시청 / 기획보도

"DROP THE BEAT, 비트 주세요."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