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뉴스투데이해양 기획

[부산in바다] 겨울방학, 수족관 삼국지

부산바다의 다양한 이슈와 직업을 소개하는
부산in바다,

오늘은 겨울방학을 맞아
추위도 피하고 다양한 물고기를 관람할 수 있는
부산지역 대표 수족관 3곳을 소개합니다.

민성빈 기잡니다.

◀리포트▶


============================
만 마리의 해양생물, 부산아쿠아리움
============================

부산 최대 규모의 수족관 부산아쿠아리움,

10마리의 그레이너스 상어와 푸른바다거북,
수직으로 선 장어 가은일과 자카스 펭귄 등
250여종 만여마리의 해양생물들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아쿠아리움에선 이렇게 터널식 수족관에서
상어와 거북이를 바로 옆에서 보면서
바닷속을 걷는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입구에 위치해 있고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다양한 입장료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겨울방학을 맞아 황제펭귄을 만나는 기획전도
마련됐습니다.


"다양한 물고기 전시 특징..."

============================
무료로 즐기는 수족관, 국립해양박물관
============================

국립해양박물관에서도
다양한 해양생물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푸른바다거북은 기본, 가오리와 까치상어 등
3층 수족관에는 50여종, 2천 100여마리가
전시돼 있습니다.

북극을 주제로 한 기획전도 볼거립니다.

영도구 동삼동에 위치해 있고
입장과 관람이 무료입니다.


"해양박물관의 특징.."

============================
작지만 알찬 수족관, 수산과학관
============================

국립수산과학원이 운영하는 수산과학관도
수족관이 작지만 알찹니다.

오른쪽 벽면은 민물고기,
왼쪽 벽면은 바닷물고기로 나뉘어
44가지 종류의 해양생물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터치풀에서는 다양한 물고기들을
직접 만져볼 수도 있습니다.


"수산과학관의 매력.."

위치는 기장군 해동용궁사 옆으로
관람은 무료,
매주 월요일은 휴관입니다.

겨울방학, 부산의 수족관들이
다양한 체험행사를 준비하며
학생들의 발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MBC news 민성빈입니다.
민성빈
정치 / 국회 / 부산시의회

"MBC news 민성빈입니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