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정오뉴스(R)

혼잡 재래시장 소매치기 50대 구속

부산진경찰서는 재래시장에서 소매치기를 저지른 혐의로 57살 A씨를 구속했습니다.

A씨는 지난달 26일 오후 2시쯤, 부산진구 부전동 부전시장에서 한 보행자의 가방에 들어 있던 100만 원 상당의 휴대폰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피해 금액은 적지만 거주지가 없고, 상습적으로 소매치기"를 저질러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지호

최신 뉴스

선택된 뉴스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