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강도 당했다" 허위신고 40대 경찰 조사

기장경찰서는 부산역에서 강도를 당했다고 허위신고를 한 혐의로 40대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오늘(24) 새벽 0시 40분 쯤 기장군 자신의 집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다 화가 난다는 이유로 부산역에서 강도를 당했다고 경찰에 허위신고해 경찰관 20여명과 부산교통공사 직원을 출동하게 한 혐의입니다.

경찰은 지난해 112를 통해 모두 214건의 허위신고를 접수해 1명을 구속하고 65명을 불구속 입건했으며 141명은 즉심 처분했습니다.
김유나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