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투데이경제

남부발전, 위기극복 위해 경영진 성과급 자진 반납

한국남부발전은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CEO를 비롯한 경영진이 성과급 반납에 동참한다고 밝혔습니다.

남부발전은 전력그룹사 재무위기 극복과
전기요금 인상 최소화를 위해 이승우 사장을 포함한
임원진의 경영평가 성과급을 전액 반납하고
1직급 주요 간부 성과급을 50%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또 올해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전사적인 고강도 자구 노력을 통해 1천억 원 이상 절감하고
발전설비 관리 강화로 1천500억 원 이상 투자비를 효율화할 예정입니다.
배범호
경제 / 금융 / 건설 / 국세청 / 부산상공회의소

"끝까지 버틴다!"

MBC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해주신 분의 신원은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 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사건사고, 부정부패, 내부고발, 미담 등 관련 자료나 영상도 함께 보내주세요.

▷ 전화 : 051-760-1111

▷ 카카오톡 채널 : 부산MBC제보

▷ 자료/영상 보내기 : mbcje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