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코로나19 속 부산 문화 전시 조심스런 '기지개'

코로나19 속에서 부산 문화 전시가
조심스런 기지개를 켜고 있습니다.

국제갤러리는 오는 11월8일까지
현대사진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을 받는
칸디다 회퍼의 개인전을 개최합니다.

또 한국-베트남 현대미술교류전이 주목한
차세대 단색화 화가인 '김근태' 작가전이
갤러리 데이트에서 다음달 9일까지 열립니다.

이밖에 부산국제사진전도 다음달 18일까지
방역 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영도 거청 조선소에서 개최됩니다.
이두원

최신 뉴스